Wang Qingsong

wang-qingsong

Wang Qingsong, China

Wang Qingsong (b.1966) specializes in digitally enhanced photographs and oil paintings that address universal social conflicts. He is widely considered as the reigning master of photographic mise-en-scene and high quality printing in China today. Trained as a painter at the Sichuan Academy of Fine Art, Wang Qingsong turned to photography in the late 1990s in order to convey a distinctive and often acerbic vision of Chinese society during the country’s current economic boom. Working in the manner of a film director, he stages elaborate scenes involving dozens of models on enormous stages. His large-scale color photographs combine references to classic Chinese art with ironic nods to China’s new material wealth and rapidly growing consumer culture.

왕칭송, 중국

왕칭송(1966)은 보편적 사회 갈등을 표현하는 디지털 사진과 유화로 잘 알려져 있다. 그는 중국에서 사진적 미장센과 높은 완성도를 지닌 회화의 대가로 간주된다. 쓰촨 순수예술 아카데미에서 회화를 공부한 왕칭송은 1990년대 후반 사진으로 매체를 바꾸어 최근 중국의 호황기에 벌어진 사회 현상에 대한 독특하고 신랄한 시선을 표현한다. 마치 영화감독처럼 수십 명의 모델들과 함께 거대한 무대를 세심히 구성해 작업한다. 또한 그의 대형 컬러 사진은 중국 전통 예술을 레퍼런스로 삼아 급속히 성장하는 중국의 소비문화에 대한 풍자적 시선을 결합시키고 있다.


[youtube id=”G2YvJOclREc”]

4 min

Iron Man, 2009

A poster from the Cultural Revolution entitled To Live Like Such A Person refers to the appreciation of being a brave, honest, and heroic person. In our childhood, we have been taught how to live and why to live in political classes. These heroes were taught to as great models to emulate and to live up to as we grew up. However, the real world is very tough, stifled with conflict, war, violence, strife, controversy, fight, combat… People have to face up to all these severe situations. To be a hero means a lot of suffering, bravery, insistence, all sorts of skills of stamina to combat against the unexpected disasters. In Iron Man (2009), Wang Qingsong created a hero in his own image affectionately referred to as Iron Man. This term Iron Man refers to an oil worker hero (Qingsong worked in the oil-fields for over eight years) who dedicated his life to developing Chinese oil industry in the early 1960s. In this video this strong-minded hero has been beaten up by a lot of fists but always straightens up his head facing sideways as if Taking Death As Merely Going Back Home. He avoids the fist by playing Chinese Tai Chi (a Chinese body-exercise system of slow meditative physical exercise designed for relaxation, balance and health). Finally, though losing hair and teeth in the course of the beating, he still smiles at his opponents. Is it a fact of life or an absurdist satire against all forms of violence? Or what is Iron Man?

<아이언 맨>, 2009

‘영웅처럼 살기To Live Like Such A Person’라는 문장이 들어간 문화혁명 시대의 포스터는 용감하고 정직하며 영웅적인 사람을 찬양하고 있다. 우리는 어린 시절부터 이런 위대한 영웅들을 모범으로 삼으며 어떻게 살아야 하며, 왜 우리가 각자의 정치적인 계급에 따라 살아야 하는지 배웠다. 하지만 현실은 충돌과 전쟁, 갈등, 논란과 다툼으로 질식할 지경이다. 사람들은 이 모든 어려운 상황들을 직면해야만 한다. 영웅이 된다는 것은 엄청난 고통을 용감하게 감내하며 옳다고 믿는 것을 이끌어갈 고집과 예기치 못한 재앙에 맞서 싸울 기술을 가지고 있음을 의미한다. <아이언 맨>에서 왕칭송은 자신의 이미지를 ‘아이언 맨’의 영웅처럼 만들었다. ‘아이언 맨’이라는 단어는 1960년대 초기 중국 석유 산업 개발에 인생을 바친 석유 노동자 영웅을 의미한다. (왕칭송은 8년 넘게 유전 지대에서 근무했다) 영상에서 심지가 굳어 보이는 이 영웅은 주먹으로 맞는데도 불구하고, 마치 에서 그러하듯 다시 일어나서는 자세를 바로 잡는다. 태극권을 하듯 주먹을 피하지만 결국 다시 주먹질을 당하며 머리카락이 뽑히고, 이빨까지 부러지면서도 그는 여전히 상대방을 향해 웃는다. 이것이 삶의 진실일까? 아니면 모든 형태의 폭력에 대한 부조리주의자들의 풍자인가? 그것도 아니라면 ‘아이언 맨’이란 무엇일까?



[vimeo id=”89787427″]

Artist talk, 2014 (excer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