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ngsil Sohn

youngsil-sohn

Youngsil Sohn, South Korea

Youngsil Sohn, Ph.D. in 2006, in semiotic, analyzing photography as a way of speaking out through the tension coexisting between the tool and the idea. Her focus was to analyze the photographic speech in a digital environment. After he graduation from Paris VIII, she became a teacher at Hongik University (Seoul). Then she did a post-doctoral research, in Songsil University, on media art and the relationship between art and Science. In 2009, she joined the Seoul Museum of Art as a curator, leading her to a career of independent curator as well as a professor. Since 2010, she is Dean of the Art department at Kyungil University where she developed a course on Hybrid Media Art. Overall she specializes in transition to discussion on interaction of arts and science in contemporary art and media arts. Her framework is to analyze individual work of art with special interest of contemporary art and visual culture through a literacy theory and semiotics.

손영실, 한국

손영실 교수는 서울대학교를 졸업하였으며, 홍익대학교 대학원에서 미술학 석사를, 프랑스 파리 8대학에서 예술매체이론 석사 및 박사 학위를 취득하였다.

숭실대학교 미디어 아트 연구소 BK 21 POST-doc 연구원, 2008 서울 국제사진 페스티벌 큐레이터, 서울시립미술관 큐레이터(미디어팀장), 제 2회 서울사진축제 책임 큐레이터, 2012 대구사진비엔날레 특별전 큐레이터, 2012 국방부 사진전 총감독을 비롯하여 국립현대미술관 소장품 심사위원, ASSYAF 심사위원으로 활동했으며 현재 경일대학교 사진영상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Please attend the talk on March 29, 2014 on 2pm at the lecture room of Total Museum of Contemporary Art. A live stream will be available, please check our social media accounts for updates about this. A video of the talk will follow here after April 5.

Contemporary video art and visual literacy

At Kyungil University, she is dedicated to interact and engage a discussion with the student in an innovative way. She wants to stimulate and motivate students by promoting creative thought process. For her intervention at Total Museum for Utopian Days – Freedom, she will start a discussion based on the idea of flexibility and instability of the images, illustrating her thoughts with a young generation of photographer. However, rather than giving a lecture, she wants to improve her passion for education and sharing knowledge by inviting the curatorial team and some students from her department to think together to the process these young artist use to speak out.

사진 속 이미지를 통해 발언하고 행동하기

1990년대에 이르러 비디오는 대표적인 현대미술 매체로 급부상했다. 현대 비디오 아트는 자전적인 경향에서부터 개인의 기억 혹은 집단의 기억과 미디어 이미지를 혼용하며 새로운 내러티브를 재구축하거나 디지털 기술의 발전에 힘입어 정지 영상의 효과를 적절히 안배하는 등 다양한 성향을 보이고 있다.

본 특강에서는 작가 자신의 이미지와 연계된 자화상 형태의 현대 비디오 작품을 신체와 정체성의 문제를 중심으로 살펴보고 1990년대 이후 디지털 비디오와 정교해진 컴퓨터 프로그램의 등장 이후로 더 저렴한 비용으로 새로운 미디어에 대한 접근이 가능해짐으로 인해 등장하고 있는 최근의 정지 영상과 동영상의 중도적인 의미로 제시된 비디오 작업들을 분석하며 이미지와 지각의 문제를 다룰 것이다.